모자보건 캠페인

첫 아이를 임신했지만

"모든 것을 혼자 해야해요..."

 홀로 출산을 기다리는 '샤밈'.
곧 아기를 만난다는 생각에 설레이기도 하지만 
임신과 출산에 대한 기초지식이 없어 모르는 것 투성이인
예비엄마 샤밈은 불안한 날들을 보내고 있습니다.
두 아이를 잃어야 했기에
​"심장이 부서지는 슬픔을 또 겪고 싶지 않아요."

나란히 놓인 두개의 무덤 앞, 먹먹한 표정의 '파리다'.

3살이 되던 해 병명도 모른 채 떠난 첫쨰 아이.

그 후 임신한 아이는 늦은 밤 첮아온 산통에

병원으로 걸어가던 중 배속에서 숨을 거뒀습니다.

​엄마는 심장 깊숙한 곳에 두 아이를 묻었습니다

어쩔 수 없이 돕고 있지만
"나는 위생장갑도 없고 감염도 두려워요"

땔감을 모아 생계를 이어가는 '마디나'는 이마을 산파이기도 합니다

어떠한 의료기구나 의료지식 없이 출산을 돕는것은 항상 큰부담이지만

임산부들의 사정을 알기에 어쩔수 없이 돕고 있는 상황..

​그녀의 유일한 출산 도구는 100실링(30원)의 면도날 뿐입니다

​매일 임신과 출산으로 사망하는 개발도상국 임산부 827명

출산 전후로 사망하는 신생아 수 7,347명

이러한 사망원인 중 90%는 기본적인 의료 서비스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한 원인입니다

아기와 엄마의 건강한 만남을 위해 굿네이버스는 모자보건지원 사업이 함께 합니다.
Good Neighbors
USA

1-877-499-9898

131 North Tustin avenue, Suite 204 Tustin, CA 92780

  • White Instagram Icon
  • White YouTube Icon
  • White Facebook Icon
  • Twitter - White Circle
Good Neighbors USA는  다음과 같은 제3의 기관에 의해 검토되어 검증된 NGO단체입니다
guidestar.gif
charitynavigator.gif

Copyright GNUSA all rights reserved 

goodneighbors usa